렉서스, 신형 LS 가솔린 모델 사전계약...가격 1억2,600만 원부터
렉서스, 신형 LS 가솔린 모델 사전계약...가격 1억2,600만 원부터
  • 박상우 기자
  • 승인 2018.04.05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렉서스 코리아는 11년만에 풀체인지 된 프리미엄 플래그십 가솔린 터보, 신형 LS500의 사전 계약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LS500은 새롭게 개발된 V6 3.5리터 트윈 터보 엔진을 통한 파워풀한 드라이빙 퍼포먼스, 렉서스의 새로운 플랫폼 GA-L(Global Architecture - Luxury)으로 극대화된 차체 강성, 더 낮고 넓어진 차체와 중후하면서도 역동적인 디자인이 특징이다.

플래티넘 사양의 뒷좌석에서는 비행기의 퍼스트 클래스를 느낄 수 있는 오토만 시트와 기존의 4 코스에서 7 코스로 늘어난 워밍 릴렉세이션 시트를 통해 최상의 힐링을 경험 할 수 있다. 

전 사양에 기본 장착된 마크레빈슨 레퍼런스 3D 서라운드 사운드 시스템은 총 23개의 스피커를 통해 마치 콘서트 홀에 있는 것 같은 감동을 제공한다.

이번 사전계약을 기념, 내달 8일까지 계약한 고객에게는 출고 시 주요 소모성 부품교환 및 차량의 정기점검을 받을 수 있는 한정판 ‘프리미엄 메인터넌스 서비스 패키지’를 증정한다.

LS500의 가격은 2륜 구동 수프림이 1억2,600만 원, 4륜 구동 럭셔리가 1억3,500만 원, 4륜 구동 플래티넘이 1억5천만 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