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위스 오리스, 항공 시계 기반의 'TLP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750세트 한정"
스위스 오리스, 항공 시계 기반의 'TLP 리미티드 에디션' 출시..."750세트 한정"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1.03.10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리스 TLP 리미티드 에디션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스위스 오리스가 최정예 조종사 훈련 학교에서 영감을 받은 TLP 리미티드 에디션을 선보였다. 

TLP는 스페인의 알바세테라는 도시에 기반을 두고 있는 최정예 나토 조종사 비행훈련학교다. 지난 1978년에 창설된 TLP는 세계적으로 수행되는 전술 비행 작전을 위해 나토 동맹 연합군을 결성하고 있다.

이번에 새롭게 발표한 TLP 리미티드 에디션은 나토의 전술적 리더십 프로그램(TLP)과 새로운 파트너십 체결을 기념하기 위해 제작됐으며, 직경 44mm의 건-메탈 그레이 버전으로 출시됐다. 

TLP 리미티드 에디션은 오리스를 대표하는 항공 시계인 빅 크라운 프로파일럿을 기반으로 꾸며졌다. 

스테인리스 스틸 케이스는 눈부심을 방지하는 건-메탈 PVD 코팅 처리 됐고, TLP 조종사들의 비행복에서 영감을 받은 초록색 문자판과 TLP의 로고에 들어 있는 독수리에서 따온 베이지색 세부장식, 그리고 초록색 벤타일(Ventile®) 스트랩 등으로 일반 모델과 차별을 뒀다.  

해당 모델에 적용된 고기능 면직물인 벤타일은 2차 세계 대전 동안 영국 왕립 공군의 조종사들을 위해 발명된 것으로, 작전 중 불시착한 수많은 조종사들의 생명을 구하는데 크게 기여했다. 

해당 리미티드 에디션은 전문 조종사를 위해 특별 제작된 모델인 만큼 750세트 한정으로 출시되며, 국내 출시가는 275만원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