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매장 출입기록·맞춤정보제공 문자체크인 서비스 출시
KT, 매장 출입기록·맞춤정보제공 문자체크인 서비스 출시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3.18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객들이 매장 입장을 위해 ‘문자체크인’ 서비스를 통해 출입 등록을 하는 모습.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QR 체크인을 위한 전용 단말이 없이도 고객이 문자 한 통으로 출입 기록을 하고, 해당 매장의 맞춤형 정보까지 제공할 수 있는 자영업자 맞춤형 양방향 문자체크인 서비스가 나왔다.

18일 KT가 문자 한 통으로 매장 방문 고객이 출입 정보를 기록할 수 있는 ‘문자체크인’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KT가 이번에 선보인 문자체크인은 식당이나 오프라인 매장 등을 위한 B2B 서비스다. 매장 입장 고객들이 본인의 휴대전화로 매장의 전용 번호에 문자메시지를 보내 출입 기록을 간편하게 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코로나19에 대한 정부의 방역관리 강화로 식당이나 매장에 입장하려면 입구에서 QR 코드를 찍거나 수기 명부 작성이 필수다. KT는 QR 코드 생성이 어렵거나 수기 명부 작성을 꺼리는 고객을 위해 ‘문자체크인’ 서비스를 시작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특히 사용법이 매우 간단해,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출입 등록을 위해 매장 전용 번호로 문자메시지만 보내면 된다.. 발송 시 등록 완료 메시지가 고객에게 회신된다. 매장 방문이력이 문자 발송 기록의 형태로만 남아, 명부가 외부에 노출될 가능성이 낮다

이와 함께 개인정보이용/마케팅정보 수신동의 여부를 선택할 수 있는 인터넷주소(URL)가 발송된다. 고객이 동의한 경우 해당 매장에서 할인정보 및 쿠폰, 영업시간 안내 등의 맞춤형정보를 제공하는 등 양방향 소통이 가능하다.

문자체크인 서비스는 월 정액 가입형태로 이용이 가능하다. 맞춤형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무료문자메시지 300건(Message300) 요금제를 기준으로 월 3,300원부터 가입할 수 있다.

KT는 서비스 출시에 앞서 서울 광화문 인근의 식당과 커피숍, 피트니스센터 등 점포 5곳에 시범 서비스를 제공했고, 업주들로부터 방역 관리 및 마케팅에 도움이 됐다는 평가를 받았다. KT는 서비스 개시 후 도입 업체들로부터 의견을 수렴해 서비스 개선 및 확대를 지속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