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승] 포드 정통 픽업트럭 레인저, 美서 갈고닦은 실력으로 韓 공략한다
[시승] 포드 정통 픽업트럭 레인저, 美서 갈고닦은 실력으로 韓 공략한다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3.31 13: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드 레인저.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세계에서 픽업트럭의 인기가 가장 많은 곳은 단연 미국이다.

지난해 미국에서 판매된 픽업트럭대수는 294만3,215대로 전년대비 5.7% 줄었다. 같은 기간 미국 전체 신차 판매량이 14.5% 줄어든 것을 감안하면 선전한 셈이다. 이 중 약 85%를 제너럴모터스, 포드, 스텔란티스 등 이른바 미국 빅3가 차지했다.

미국 픽업트럭시장을 주도하고 있는 미국 빅3가 최근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는 국내 픽업트럭시장에 잇따라 진출하고 있다.

지난 2019년 8월 GM의 쉐보레 콜로라도가 미국 빅3 픽업트럭 중 가장 먼저 투입됐다. 약 1년 후인 지난해 9월 스텔란티스의 지프 글래디에이터가 상륙했다. 그리고 내달 포드의 픽업트럭인 레인저가 공식 출시된다.

레인저는 전 세계 130개국 및 5개 대륙의 다양한 환경과 거친 기후, 지형에서 주행 테스트를 거친 모델로, 픽업트럭을 넘어서 다재다능한 다목적 차량으로 활용될 수 있게 디자인됐다.

특히 터프하고 선이 굵은 외관 디자인으로 남성적이고 강인한 이미지를 보여준다. 또 높은 벨트라인과 레인저 랩터의 전면부 레터링 그릴은 포드의 아이덴티티를 보여주며 터프한 픽업트럭의 이미지를 살렸다.

이를 바탕으로 오프로드가 많은 동남아시아와 호주, 그리고 유럽 등 글로벌 시장에서 오랜 세월 동안 신뢰할 수 있는 픽업트럭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포드코리아는 레인저의 오프로드 주행성능을 제대로 선보이기 위해 인천 영종도에 있는 오프로드 주행장에서 시승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시승장소에는 3개의 언덕을 연속으로 넘는 웨이브 구간, 언덕을 오르거나 내려가는 경사로 구간, 11cm 깊이의 물웅덩이를 지나가는 도강구간, 60km/h까지 속도로 주행하는 고속 구간 등 레인저의 오프로드 주행성능을 제대로 느낄 수 있는 코스들이 마련됐다.

레인저는 이 코스들을 지날 때마다 탁월한 오프로드 성능을 보여줬다. 특히 각도가 있는 경사로 구간을 내려갈 때 자동으로 브레이크를 제어해 내리막 사고를 예방하는 모습이 인상적이었다. 이 기능은 언덕 지형이 많은 우리나라에서 상당히 유용할 것으로 보인다.

여기에 최고출력 213마력과 최대토크 51.0kg.m를 발휘하는 2.0L 바이터보 디젤 엔진과 10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돼 모래로 이뤄진 곳을 손쉽게 빠져나가는 등 파워풀한 모습을 여과없이 보여줬다.

특히 랩터의 경우 단단한 하체구조와 폭스 쇼크업소버(FOX Shock Absorber), 그리고 올터레인 타이어, 6모드 지형관리시스템 중 오프로드 레이싱 모드인 바하 모드(Baja Mode) 등이 탑재돼 자갈, 모래 등으로 이뤄진 오프로드를 온로드를 주행하듯 파워풀하면서도 안정적인 퍼포먼스를 발휘했다.

또 와일드트랙은 차로 유지 보조 (Lane-Keeping System), 어뎁티브 크루즈 컨트롤 (Adaptive Cruise Control), 액티브 파크 어시스트 (Active Park Assist) 등과 같은 첨단 운전자 보조 시스템이 적용되어 픽업트럭이지만 도심 주행시에도 운전자가 편안하고 쉽게 주행할 수 있도록 돕는다.

오프로드에서의 퍼포먼스는 탁월했지만 인테리어는 미국차답게 투박한 모습이다. 특히 고급감을 살릴 수 있는 소재가 적용되지 않았기 때문에 고급감을 기대하는 것은 무리다. 다만 공조장치, 구동시스템 셀렉터 등 물리적인 버튼들이 직관적이라 사용하기 쉽다.

또 센터페시아에 탑재된 8인치 디스플레이를 통해 포드링컨의 최신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인 SYNC 3를 사용할 수 있다. SYNC 3는 가벼운 터치 또는 음성으로 제어가 가능하며 전화 통화, 음악 감상 등 다양한 기능을 활용할 수 있다.

와일드트랙의 견인하중은 3,500kg, 적재량은 600kg이며 랩터의 경우 견인하중이 2,500kg, 적재량은 300kg이다.

포드 레인저는 와일드트랙과 랩터 두 가지 트림으로 판매되며 가격은 부가세 포함 레인저 와일드트랙 4,990만원, 레인저 랩터 6,390만원이다.

포드코리아는 내달 중순 레인저를 공식 출시할 예정이며 출고는 6월 중순께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