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로지스틱스솔루션, 베트남 우정총공사 다낭 센터 자동화 구축
두산로지스틱스솔루션, 베트남 우정총공사 다낭 센터 자동화 구축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1.04.01 08: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로지스틱스솔루션(DLS)이 베트남 택배 업계 1위인 베트남 우정총공사의 5만㎡(15,125평) 규모 다낭 센터에 ‘소팅(Sorting)시스템’을 공급했다고 밝혔다.

DLS의 소팅 시스템 공급은 VN Post의 ‘베트남 전지역 센터 자동화 전환’ 프로젝트의 첫 시범 사례다.

이를 통해 VN Post는 100% 수작업에 의지했던 프로세스를 자동화해 분류 작업의 속도와 정확성을 높이고, 기존 대비 최대 10배 이상의 물동량을 처리할 수 있게 됐다.

DLS는 작업자 동선 최소화 레이아웃 설계와 84개의 슈트를 갖춘 크로스밸트 소터 공급, 소터 관리 시스템(SMS) 등을 턴키 방식으로 일괄 공급했다.

특히, 이번에 공급한 SMS는 Web 기반으로 구축돼 있어 원격으로 소포 이동 동선, 슈트의 최종 목적지와 같은 정보를 실시간으로 관리해 분류 계획을 효과적으로 설정할 수 있고, 문제 발생 시 즉각 대응할 수 있다.

크로스밸트 소터(Cross Belt Sorter)는 화물을 분류하는 물류설비의 일종으로, 컨베이어 기반 분류 시스템. 고속으로 많은 상품을, 한정된 시간 내에 분류할 수 있다.

DLS 김환성 대표는 “국내 우정사업본부, CJ대한통운, 한국 DHL 등 다양한 물류 관련 업체에 운영시스템을 공급했던 경험을 기반으로, 베트남 택배 환경에 최적화된 솔루션을 성공적으로 제공할 수 있었다”며 “이번 VNP Post 소팅 시스템 공급을 계기로, 성장성이 높은 베트남 전자상거래시장과 택배 물류 자동화 시장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DLS는 물류 자동화 토털 솔루션을 제공하는 회사로서, 물류센터의 설계부터 제품의 입고, 이동, 저장, 반출에 이르는 물류 프로세스 전 과정을 제어하고 관리하는 소프트웨어와 자동화 하드웨어 설비를 공급한다.

DLS는 글로벌 스포츠웨어 물류센터 증설 우선협상자 선정, 태국 국영 석유화학회사 물류센터 자동화 사업 등을 수주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