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말레이시아 車 브랜드 ‘페로두아’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한국타이어, 말레이시아 車 브랜드 ‘페로두아’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1.05.27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가 말레이시아의 국민차 브랜드 페로두아의 베스트셀링 모델 ‘악시아’와 ‘베자’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한다.
한국타이어가 말레이시아의 국민차 브랜드 페로두아의 베스트셀링 모델 ‘악시아’와 ‘베자’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한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가 말레이시아의 국민차 브랜드로 알려진 자동차 기업 페로두아(Perodua)의 베스트셀링 모델 ‘악시아(Axia)’와 ‘베자(Bezza)’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한다.

페로두아는 말레이시아에서 약 50%의 시장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는 최대 규모의 자동차 기업이자 가장 높은 에너지효율차량(EEV, Energy-Efficient Vehicle) 제조 업체로 알려져 있다. 지난 2014년 페로두아 최초의 독자 출시 모델인 ‘악시아’와 2016년 출시한 국민 세단 ‘베자’는 자국에서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하며 베스트셀링 모델로 사랑받고 있다.

특히 두 차량 모두 유엔의 유럽경제위원회(UN/ECE, Economic Commission for Europe of the United Nations)에서 규정한 제101호를 충족시키며 글로벌 스탠다드 에너지 효율 차량으로 인정받고 있다.

페로두아 최초 독자 모델 '악시아'
페로두아 최초 독자 모델 '악시아'

페로두아의 ‘악시아’와 ‘베자’에 신차용 타이어로 공급하는 ‘키너지 EX(Kinergy EX)’는 마른 노면과 젖은 노면 등 어떤 주행 환경에서도 뛰어난 주행 성능과 편안한 승차감을 제공한다. 비주얼 소음 기술(Visual Noise Technology) 시뮬레이션 적용과 소음 감소에 최적화된 5단계 패턴 디자인 설계를 통해 저소음을 구현하는 등 최적의 드라이빙 만족도를 선사한다.

또한 '하이브리드 풀실리카 컴파운드(Hybrid Full-Silica Compound)'를 적용해 젖은 노면 제동력을 높였으며, 낮은 회전 저항을 바탕으로 내마모도를 높여 우수한 마일리지 성능과 경제적인 연비 효율도 함께 강화했다.

페로두아 대표 세단 '베자'
페로두아 대표 세단 '베자'

한편 한국타이어는 지속적인 연구개발(R&D)을 통해 획득한 글로벌 기술력을 바탕으로 포르쉐,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등 프리미엄 브랜드는 물론 쉐보레, 포드 등 북미 시장 모델과 중국 및 동남아 로컬 브랜드까지 지속적인 OE 포트폴리오를 확장하고 있다.

특히, 각 브랜드를 대표하는 고성능 모델과 베스트셀링 모델까지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는 등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전 세계 46개 완성차 브랜드 약 320여 개 차종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을 확대하며 오토모티브 산업을 이끌 세계 최고 수준의 기술력과 브랜드 가치를 입증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