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업무용 전기차에 고객이 디자인한 DIGICO 정체성 그린다
KT, 업무용 전기차에 고객이 디자인한 DIGICO 정체성 그린다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07.18 09: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등 당선작.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KT가 디지털 플랫폼 기업 디지코(DIGICO, Digital Platform Company)라는 정체성을 시각화한 자동차 랩핑(Wrapping) 디자인 공모전 당선작을 발표했다.

총 16건의 수상작을 선정했으며, 수상자들에게는 상금과 KT AI호텔 숙박권, KT AI 서빙로봇이 적용된 레스토랑 식사권이 주어진다. 또 참여자들에게 공모전 참여를 오래 기억할 수 있도록 자신의 랩핑 디자인으로 만들어진 자동차 모형도 제공한다.

최고점을 받은 최혜원씨는 “AI‧빅데이터‧클라우드가 가진 연결성과 확장성을 컨셉으로 디지코 디자인을 그렸다”고 자신의 작품을 설명했다.

이번 공모전은 ‘디지코 KT’를 알리기 위해 시도한 새로운 커뮤니케이션 방식으로, 디자인에 관심이 있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어 많은 관심을 받았다. 공모 주제는 ‘고객의 삶의 변화와 혁신을 이끄는 DIGICO KT 이미지’를 독창적인 생각과 철학을 바탕으로 디자인으로 표현하는 것이었다.

공모전 심사에 참여한 홍익대 산업디자인학과 이근 교수는 “AI‧빅데이터‧클라우드 역량 기반의 디지털 플랫폼 기업을 추구하는 KT의 철학을 디자인으로 어떻게 표현해냈는지가 핵심이었다”며,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서의 가치를 자동차 랩핑 디자인으로 가장 잘 구현한 작품에 최고점을 부여했다”고 밝혔다.

KT는 당선작 디자인을 현재 운영하는 업무용 전기차 1000여 대에 우선 적용할 예정이다.

KT는 ‘디지코’로의 변화를 알리기 위해 다양한 형식의 마케팅을 펼치고 있다. 디지코 KT 로고를 입힌 위장막 랩핑 차량 운행, 디지털용 6초짜리 유튜브 영상 시리즈 디지코 KT 두들, KT의 디지털 플랫폼 서비스를 야외에서 체험하는 디지코 캠핑, 배우 윤여정이 내레이션을 맡은 TV광고 등이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