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자율주행산업협회 공식 출범. 조성환 현대모비스 대표 초대 회장 선임
한국자율주행산업협회 공식 출범. 조성환 현대모비스 대표 초대 회장 선임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1.10.1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자율주행산업협회가 13일 공식 출범했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기자] 자동차, 통신, IT분야 등 자율주행차 관련 업체들을 대표하는 한국자율주행산업협회가 공식 출범했다.

한국자율주행산업협회는 13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온. 오프라인으로 창립행사를 갖고 공식 출범을 선언했다.

협회는 지난 8월 발기인대회를 갖고 산업통상자원부와 국토교통부의 공동 설립 허가를 비영리법인으로 설립됐다.

자율주행산업협회에는 완성차업체와 부품업체, 통신, 정보기술(IT), 서비스, 플랫폼 등 다양한 분야의 60여 개 기업이 회원으로 참여하며 초대 회장에는 조성환 현대모비스 대표가 선임됐다.

협회 이사회는 현대모비스와 카카오 모빌리티, KT, 만도 모빌리티솔루션즈, 쏘카 등으로 구성됐다.

협회는 2027년 세계 최초 자율주행차 상용화를 목표로 다양한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

이를 위해 자율주행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산업간 경계를 허물고 협업을 강화하고, 관련 정책과 규제 개선 과제 발굴 및 건의, 기업 간 협업 사업 발굴, 국제 네트워크 구축 등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 산업 현장에서 제기되는 각종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소통. 창구 역할도 담당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출범식에 참석한 박진규 산업부 1차관은 “자율주행시장 선점을 위해서는 정부와 민간의 공동 노력이 절실하다”며 “자율주행 정책 추진에 협회의 의견을 구하고 협회가 추진하는 다양한 활동들을 지원해 나갈 것”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