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휴맥스, 전동화 및 모빌리티 서비스 확대 위한 업무협약 체결
기아-휴맥스, 전동화 및 모빌리티 서비스 확대 위한 업무협약 체결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10.14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기아 판매사업부장 이한응 전무, 휴맥스 모빌리티 오영현 공동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기아는 14일 모빌리티 플랫폼 기업 휴맥스 모빌리티가 전동화 및 모빌리티 사업 파트너십 구축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휴맥스 모빌리티는 비디오, 네트워크 게이트웨이 분야의 선두 회사인 휴맥스의 모빌리티 전문 자회사다.

주차 및 주차서비스 거점을 운영하는 하이파킹, B2B 특화 카셰어링 플랫폼을 서비스하는 카플랫 비즈, 전기차 충전 인프라 솔루션을 제공하는 휴맥스 EV, 주차 관제 시스템 전문기업 휴맥스 팍스 등 주요 모빌리티 요소 기술을 바탕으로 서비스를 제공중인 국내 대표 모빌리티 서비스 기업으로 평가받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기아와 휴맥스 모빌리티는 전동화 전환 공동 대응, 서비스로서의 모빌리티(MaaS, Mobility as a Service) 영역 확장, 데이터 기반 비즈니스 확대 등 3가지 방향성 아래 다양한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먼저 양사는 전기차 구매, 전기차 서비스 기획 및 운영, 충전 인프라 및 서비스 관련 제휴 등 전기차 중심 협업을 통해 전동화 시대 전환에 적극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기아 전기차 멤버십(기아 EV 멤버스) 및 구독형 렌터카(기아 플렉스) 고객을 대상으로 충전 및 주차, 라스트 마일 모빌리티 연계 서비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기아 멤버십으로 세차, 간단 정비 및 검사 등을 제공하는 비대면 차량 관리 서비스, 데이터 기반 맞춤형 보험 등 보다 혁신적인 고객 혜택을 제공하기 위한 협업도 추진한다.

이밖에도 기아와 휴맥스 모빌리티는 중장기 신사업 역량과 시너지를 강화하기 위해 다양한 방면에서 협업을 지속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