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LG화학 신학철 부회장, ‘자랑스런 서울대인’ 선정
서울대, LG화학 신학철 부회장, ‘자랑스런 서울대인’ 선정
  • 이세민 기자
  • 승인 2021.10.21 1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화학 신학철부회장

서울대학교가 제31회 자랑스러운 서울대인 수상자로 신학철 LG화학 대표이사 부회장과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신학철 부회장은 1979년 서울대 공과대학 기계공학과를 졸업, 국내 화학업계 발전과 산업 패러다임 혁신, 그리고 친환경 소재와 녹색기술 연구개발 등을 통해 대한민국 산업의 국제적 위상을 높이는데 기여했다고 서울대측은 밝혔다.

특히 탄소 배출량 감축 선언 등 ESG 가치 지향의 경영활동으로 지속가능한 사회 구축에 기여해오고 있다.

정은경 청장(의과대학 1989년 졸업, 2010년 의학박사)은 1995년 국립보건원 연구관으로 공직을 시작한 이래 26년 동안 국민의 보건의료 수준 향상과 발전을 위해 노력해왔으며, 특히 지난해부터 지속된 코로나 팬데믹 하에서, 우리나라 방역체계 구축 등을 통해 국민건강과 안전을 지키는데 기여해오고 있다.

서울대학교는 인격과 덕망을 겸비하고 국가와 인류사회 발전에 기여, 서울대학교의 명예를 드높인 졸업생을 지난 1991년부터‘자랑스러운 서울대인’으로 선정해 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