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파나소닉·구글 등 포함 8K 협회에 아마존 합류
삼성전자·파나소닉·구글 등 포함 8K 협회에 아마존 합류
  • 박상우 기자
  • 승인 2021.12.24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 Neo QLED 8K와 8K 협회, 아마존 로고 이미지

[M오토데일리 박상우 기자] 8K 생태계 확산을 위해 설립된 글로벌 협의체 '8K 협회'에 세계 최대 IT 기업의 하나인 아마존(Amazon)이 최근 합류했다.

8K 협회에는 삼성전자, 파나소닉, 하이센스, TCL 등의 TV 제조사 외에도 패널 제조사, 칩셋 제조사, 콘텐츠 제작사, 스트리밍 업체, 장비 업체 등 각 분야의 주요 글로벌 기업 33개가 참여하고 있다.

지난 5월에는 세계 최대 동영상 플랫폼인 ‘유튜브(Youtube)’를 보유한 구글이 합류한 바 있으며, 이번에 아마존까지 참여하면서 글로벌 디스플레이 시장에서 8K 생태계가 본격적으로 확산될 것이라는 기대감이 형성되고 있다.

아마존은 다양한 영상 관련 제품들을 소비자에게 판매할 뿐만 아니라 자체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OTT)인 ‘프라임 비디오’를 전세계에 서비스 중이다.

최근에는 자체 제작 콘텐츠 뿐만 아니라 영화 제작사인 ‘유니버설 픽처스(Universal Pictures)’와 콘텐츠 공급계약을 맺는 등 OTT 서비스 시장에서 그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아마존 외에도 제품 안정에 관한 표준 개발과 인증 서비스를 제공하는 ‘UL(Underwriters Laboratory)’, 8K 영상 제작과 업스케일링 솔루션을 보유한 포바이포(4by4 Inc.)도 8K 협회에 각각 11월과 7월에 가입했다.

최근에는 제조사들도 8K 협회 인증 프로그램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12월말 기준으로 8K 협회 인증을 받은 제품이 80종을 넘어섰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