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이 차가 한국에?" 궁국의 럭셔리 전기 SUV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포토] "이 차가 한국에?" 궁국의 럭셔리 전기 SUV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 차진재 기자
  • 승인 2022.01.25 1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벤츠코리아가 메르세데스-마이바흐 브랜드 첫 순수 전기차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M 오토데일리 차진재 기자]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가 궁극의 럭셔리(Ultimate Luxury)를 추구하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Mercedes-Maybach) 브랜드 최초의 순수 전기차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The Concept Mercedes-Maybach EQS)’를 국내 최초로 공개했다.

'콘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는 럭셔리를 추구해온 메르세데스-마이바흐가 향후 선보일 순수 전기차의 미래를 보여주는 모델로, 역동적인 실루엣, 정교한 투톤 컬러 마감에 더해진 본닛의 클래식한 마이바흐 레터링과 중앙의 삼각별 등 상징적인 디자인이 돋보인다.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콘셉트는 투톤 페인트(상단의 옵시디안 블랙과 하단의 지르콘 레드) 외에도 부드러운 라인, 흐르는 프런트 엔드, 연속적인 전환을 특징으로 한다. 또한 기둥을 감싸는 크롬과 마이바흐 브랜드의 M 엠블럼이 패턴으로 새겨진 B필러도 인상적이다. 24인치 크롬 휠도 마치 접시처럼 매끄러운 디자인을 자랑한다.

메르세데스의 톱-엔드 차량 책임자 필립 쉬머(Philipp Schiemer)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콘셉트의 예술적인 첨단 기술과 MBUX 하이퍼 스크린을 통한 선구적인 인포테인먼트는 마이바흐의 장인 정신과 정교한 인테리어의 완벽한 결합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내부는 요트에서 영감을 얻어 제작됐으며, 화이트 피아노 가죽과 로즈 골드 색상으로 포인트를 준 리어 센터 콘솔을 볼 수 있다. 이외의 부분들은 딥 씨 블루(Deep-sea Blue) 색상으로 마감됐다. 한 쌍의 호화로운 좌석이 마련됐으며, 마이바흐는 고급 사이드보드로부터 팔걸이 모양의 영감을 얻었다고 밝혔다. 바닥에는 인조 모피가 덮여있다.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1열 탑승자는 대시보드 전폭에 가까운 MBUX 하이퍼 스크린을 볼 수 있다. 이는 하나의 유리 덮개로 덮인 세 개의 디스플레이로 마치 하나의 완전한 유닛처럼 보인다. 이 외에도 다양한 금속 트림 장치와 고광택 크롬 통풍구가 보인다. 스티어링 휠은 위와 아래가 평평하지만, 테슬라와 같은 요크 디자인은 아니다. S클래스와 같이 주변 조명을 통해 차량의 분위기도 바꿀 수도 있다.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컨셉트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

파워트레인 및 주행거리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는 알려지지 않았다. 메르세데스-마이바흐 EQS는 벤츠 전기차 전용 플랫폼 EVA를 기반으로 EQS 세단과 같은 90kWh 및 107.8kWh 배터리가 탑재될 것으로 보인다. 1회 충전 주행거리는 600km가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