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美 모반디社와 기술 제휴. 5G 안테나 모듈 사업 진출
두산, 美 모반디社와 기술 제휴. 5G 안테나 모듈 사업 진출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2.03.03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외 안테나 모듈

두산이 미국 모반디(Movandi)社와 손잡고 5G 안테나 모듈사업에 진출한다.

두산은 국내 무선 중계기 업체 에프알텍에 5G 안테나 모듈을 처음으로 납품했다고 3일 밝혔다.

이 모듈은 모반디의 빔포밍(Beamforming)* 안테나 기술을 적용한 5G 무선 중계기의 핵심 부품으로 신호 송수신, 주파수 변환 등의 기능을 탑재한 통합 솔루션 모듈이다. 국내 모든 이동통신사의 28GHz 주파수 대역에 대응할 수 있고, 미국, 일본 등 해외 통신시장에서도 적용 가능하다.

모반디는 5G 밀리미터파(mmWave) 무선주파수(radio frequency, RF) 관련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지난 1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열린 ‘CES 2022’ 때 두산부스에서 5G 빔포밍 안테나 기술을 선보인 바 있다.

이 기술을 활용하면 사용자간 신호 간섭을 최소화하고, 5G 신호를 원하는 방향으로 전송함으로써 통신품질을 획기적으로 높일 수 있다.

모바일, 반도체, 네트워크, 자동차 전장, 5G/6G 통신 등에 활용할 수 있는 다양한 고부가가치 동박적층판(CCL) 분야로 사업을 확대하고 있는 (주)두산은 지난해 모반디로부터 5G안테나 모듈 제조 및 판매에 대한 독점권을 확보하고, 전북 익산공장에 5G 안테나 모듈 라인을 구축해 생산을 준비해 왔다.

두산은 중국, 유럽, 미국 등 해외 시장 진출 및 확대를 위해 모반디와 함께 26GHz, 39GHz 안테나 모듈을 개발중이며, 연내 출시할 예정이다.

또, 사업 가속화를 위해 자체 연구개발 인력과 연구시설 확대 등을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 밀리미터파(mmWave)를 기반으로 하는 특화망용 IoT 단말, 무선접속 네트워크 라디오 모듈 등으로 사업영역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