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골프R. 티구안R 등 고성능 버전에 한타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장착
폭스바겐 골프R. 티구안R 등 고성능 버전에 한타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 장착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2.03.20 2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 오토데일리 최태인기자] 글로벌 선도 타이어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한국타이어)가 폭스바겐을 대표하는 고성능 해치백 골프 GTI와 강력한 스포츠카 골프 R, SUV 티구안 R까지 총 3종의 차량에 초고성능 타이어 ‘벤투스(Ventus)’ 3종을 신차용 타이어(OET)로 공급한다.

골프 GTI와 골프 R은 폭스바겐의 골프 라인업 중에서도 가장 강력한 퍼포먼스를 자랑하고, 티구안 R은 베스트셀러 SUV로 유명한 티구안의 고성능 모델이다.

그만큼 타이어 역시 차량의 성능을 최상으로 끌어낼 수 있어야 한다.

한국타이어는 이러한 폭스바겐의 고성능 모델에 맞춰 골프 GTI와 골프 R에는 ‘벤투스 S1 에보3’를, 티구안 R에는 ‘벤투스 S1 에보3 SUV’와 ‘벤투스 S1 에보2 SUV’를 공급한다.

특히 티구안 R에는 벤투스 S1 에보3 SUV 21인치 고인치 타이어가 단독으로 장착돼 최고의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벤투스 S1 에보3는 초고성능 타이어로 고강도 비드 코어와 강화된 사이드월(타이어 옆면)을 장착해 높은 주행 안정성과 방향성을 발휘하고, 스포티하면서 역동적인 핸들링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경량 레이온 카카스(타이어 골격)와 고강도 첨단섬유인 아라미드 소재로 만든 보강벨트를 적용해 주행 및 조향 안정성을 더욱 향상시켰다.

또, 천연 레진을 사용한 고성능 트레드 컴파운드를 통해 마른 노면과 젖은 노면 모두에서 접지력과 제동 성능이 뛰어나다.

벤투스 S1 에보3 SUV는 안정적인 접지력은 물론 정숙성과 젖은 노면 제동력 등을 고루 갖춘 초고성능 SUV용 타이어다.

특히, 사이드월에는 특수 나일론 소재를 적용해 강성을 강화하고, 격자형 패턴을 적용해 냉각 효율과 블록 강성을 높였다. 이를 통해 주행 중 타이어 변형을 최소화하고 주행 안정성과 승차감을 향상시켰다.

벤투스 S1 에보2 SUV는 SUV 전용 초고성능 타이어로 SUV 드라이빙 환경에 최적화된 고강성 비드 필러를 장착해 내구성과 주행 성능을 한층 향상시켰다.

노면과 접촉하는 트레드(타이어 바닥면) 설계를 최적화해 마른 노면은 물론 젖은 노면에서도 최상의 접지력과 제동 성능을 구현하며, 특히 소음을 최소화해 고속 주행에서도 안락하고 정숙한 주행환경을 제공한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폭스바겐의 제타를 시작으로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으며 폴로, 골프, 파사트, UP, 비틀, 투란, 티구안, 전기차 ID.4 등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며 견고한 관계를 유지 중이다.

또, 최근 폭스바겐에서 진행한 ID.4 미국 투어에선 한국타이어의 전기차 전용 타이어 ‘키너지 AS X EV’를 장착하고 총 5만 6327km를 주행하며, 단일 국가에서 전기차로 연속 여행을 한 가장 긴 주행거리를 기록해 세계 신기록에 오르기도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