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금융소외계층 2만7천명 지원
IBK기업은행,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금융소외계층 2만7천명 지원
  • 이상원 기자
  • 승인 2022.05.20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IBK기업은행이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 후 1년 동안 금융소외계층 2만7천명에게 카드발급을 지원, 성실상환자의 신용거래 편의를 제공했다고 밝혔다.

기업은행은 지난해 4월 금융소외계층에 대한 경제적 재기 지원 방안으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 신용회복위원회, SGI서울보증과 카드발급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는 신용회복위원회에서 채무조정을 받고 월 변제금을 6개월 이상 성실 상환한 채무자에게 발급되는 카드로서 신용카드사회공헌재단이 보증에 필요한 재원을 출연하고 SGI서울보증이 지급보증하는 상품이다.

6개월 이상 성실 상환자는 후불교통카드 기능이 탑재된 체크카드를, 1년 이상 상환자는 월 30만원 한도의 소액신용한도카드 발급이 가능하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윤종원 은행장은 중소기업의 ESG경영 지원 및 금융 취약계층 지원 등을 지속적으로 강조해왔다”며 “신용회복 성실상환자 카드 출시에 이어 금융소외계층의 경제적 재도약을 위한 금융지원을 계속 이어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