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오스트리아 노동부장관 접견. '경제협력·지속가능성' 논의
삼성전자, 오스트리아 노동부장관 접견. '경제협력·지속가능성' 논의
  • 최태인 기자
  • 승인 2022.09.13 09: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M 투데이 최태인 기자] 삼성전자 DX부문장 한종희 부회장이 오스트리아를 방문해 현지 사업 현황을 점검하고, 8일(현지시간) 오스트리아 비엔나에서 마틴 코허(Martin Kocher) 노동부 장관을 만나 경제협력과 지속가능한 미래에 대해 논의했다.

올해는 한국-오스트리아 수교 130주년을 기념하는 해이기도 하다.

한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오스트리아 정부의 주요 관심사인 '디지털화'와 '녹색 에너지' 분야에서 삼성전자가 네트워크 구축 등 ICT 기술을 기반으로 디지털화를 지원하고, 친환경 기술을 통해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솔브 포 투모로우(Solve for Tomorrow)' 등 교육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통해 삼성전자가 청소년들의 디지털 기술 활용과 문제 해결 능력 양성에 기여하는 활동도 소개했다.

한 부회장은 AI, IoT, 5G/6G 등 주요 기술 분야에서 오스트리아가 중요한 시장이라고 밝히고, 기술 혁신과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오스트리아의 지원에 감사를 표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