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평생 한번 타보기 힘든 차 롤스로이스 '컬리넌' 어떤 모습?
[포토] 평생 한번 타보기 힘든 차 롤스로이스 '컬리넌' 어떤 모습?
  • 박상우, 최태인 기자
  • 승인 2018.06.28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M 오토데일리 박상우, 최태인 기자] 롤스로이스모터카가 28일 서울 동대문디자인플라자에서 브랜드 역사상 최초의 SUV, 컬리넌(Cullinan)을 국내에서 처음 공개했다.

롤스로이스 컬리넌은 1900년대 인도의 거친 산악지형, 모래로 뒤덮인 사막에서도 독보적인 성능을 자랑했던 클래식 롤스로이스의 철학과 특징을 그대로 이어받은 슈퍼 럭셔리 SUV로, 고급스러움과 강력한 성능, 실용성 등 어느 것 하나 놓치지 않고 어디에서나 편안하고 매끄러운 주행 경험을 선사한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컬리넌은 뉴 팬텀을 통해 처음 소개된 바 있는 100% 알루미늄 구조인 럭셔리 아키텍처(Architecture of Luxury)를 기반으로 제작됐으며, 전 세계 SUV 세그먼트 최초로 적용된 ‘쓰리 박스(Three Box)’ 스타일로 롤스로이스만의 럭셔리를 재해석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쓰리박스 스타일은 트렁크 수납공간과 탑승공간을 유리파티션으로 완전히 분리시켜 엔진룸, 실내 탑승공간, 트렁크 3개의 독립 공간을 갖춘 스타일을 뜻한다.

이는 아늑한 내부 공간을 제공할 뿐만 아니라, 극한의 기후 지역에서 트렁크를 열 때에도 최적의 실내온도와 스타일을 유지시켜준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컬리넌의 파워트레인은 신형 6.75리터 V12 트윈 터보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563마력, 1,600rpm 정도의 낮은 회전수에서도 86.7kg·m 에 달하는 강력한 토크를 발휘한다.

또한 사륜구동 시스템을 탑재해 최적의 접지력과 토크를 유지하면서 흔들림 없는 강력한 주행 성능을 제공한다.

컬리넌애 적용된 최신 에어서스펜션은 차체와 휠 가속, 조향, 카메라 정보를 초당 수백만 번 계산해 충격 흡수에 최적화된 상태로 능동적으로 변화한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롤스로이스가 브랜드 최초의 SUV ‘컬리넌’을 국내 공식 출시했다.

롤스로이스 컬리넌의 가격은 4억 6,900만 원 부터 시작되며, 차량 인도는 2019년 상반기부터 시작될 예정이다.

 


관련기사